본문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홈페이지정보바로가기

home > 상담 및 예약 > 온라인상담

상담 및 예약

  • 온라인상담
  • 온라인예약
  • 전화상담
  • 상담 및 예약문의 02.359.7500
  • 해맑음통증의학과의원 블로그
  • 대표원장님 블로그
  • 해맑음통증의학과의원 찾아오시는길
온라인상담

온라인상담

제목

FAQ2. 도수치료, 최대 12주정도 실시하면 효과적

작성자명해**
등록일2016-05-26 오후 6:41:52
첨부파일

-

안녕하세요! 해맑음통증의학과 입니다.

 

최근 만성 요통 환자가 나날이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헬스조선에 보도된 기사에 의하면 3개월 이상 지속된 만성 요통은 비수술 도수치료를 최대 12주까지 실시해주면 도움이 되고, 다른 치료법과 함께 병행해주면 좋다고 합니다.

 

 

 

◇약물, 2~3개월만 써야

진통제 등 약물은 만성요통의 첫 치료로 사용된다. 지침에 따르면 아세트아미노펜과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제는 '권고'하고 있다. 가톨릭대 성빈센트병원 정형외과 유기원 교수는 "약물은 2~3개월 미만으로 사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며 "더 오래 쓰면 위장관, 콩팥, 심혈관계에 합병증이 생길 수 있다"고 말했다. 근이완제와 항우울제는 '부분적 권고'를 하고 있다. 근이완제와 항우울제는 단독으로 복용하기보다, 진통소염제 등 다른 약물과 같이 쓸 것을 권하고 있다.

 

◇물리치료 대부분 '권고 안함'

병의원에서 하고 있는 다양한 물리치료에 대해 대부분 '권고 안함'을 부여했다. '간섭파치료' '레이저치료' '초음파치료''신경전기자극치료(TENS)' '열치료' '척추보조기' '견인치료'는 모두 권고하지 않았다. 유기원 교수는 "급성 요통을 완화하는 데에는 물리치료가 확실히 도움이 되지만, 3개월 이상 된 만성요통에는 별 도움이 안 된다"며 "효과가 확실치 않아 모두 '권고 안함'을 부여했다"고 말했다. 다만 물리치료 중에서도 도수치료와 운동치료는 권고했다. 유 교수는 "도수와 운동치료는 최대 12주까지 실시하면 도움이 되고 다른 치료법과 병행에 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스테로이드 주사, 약물 써본 뒤 시도

만성요통에 다양한 비수술 요법은 대부분 '부분적 권고'를 부여했다. 통증을 유발하는 신경 부위에 스테로이드를 투여하는 스테로이드 신경주사술(경막외 스테로이드 주사술, 요추 내측분지 차단술, 요추 후관절 주사술, 천장관절 주사술)은 영상 검사상 요통을 일으키는 병소가 확인이 되고, 환자가 약물을 복용해도 호전이 없을 경우에 시도해 볼 수 있다. 특정 신경 부위가 정말 요통을 유발하는지 진단을 하기 위해서도 사용이 가능하다. 진단 목적일 때는 소량의 스테로이드만 주입해야 한다. 통증을 유발하는 신경의 끝을 고주파로 지지는 '경피적 고주파 신경차단술' 역시 약물에 효과가 없을 때 사용한다. 디스크 안쪽에 긴 침을 넣어 통증 유발신경을 고주파로 지지는 '추간판 내 고주파열 치료술'은 스테로이드 신경주사술에 반응이 없는 경우 시도해볼 수 있다. 다만 이 치료는 젊고 활동적인 환자에게 추천한다.

 

 


관련 기사 참조
http://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16/05/17/2016051701857.html

온라인 상담

전화상담

오시는길

TOP